유한킴벌리

본문 영역

유한킴벌리, ‘세계 월경의 날’ 맞아 생리 인식 설문결과 발표

2019-05-28

유한킴벌리, ‘세계 월경의 날’ 맞아 생리 인식 설문결과 발표

 

- 생리 정보 플랫폼 ‘우생중’, 여성 1,600여명 대상 조사

- 여성 68%, “생리하는 여성에 대한 공감필요, 부끄럽게 생각하는 인식 바뀌어야”

 

유한킴벌리 생리 정보 플렛폼, 우생중(우리는 생리하는 중입니다)에서 28일 ‘세계 월경의 날’을 맞아 ‘2019 생리 인식 조사 보고서’를 발표했다. 이번 설문은 ‘세계 월경의 날’을 기념하여 범세계적으로 ‘생리에 제약 받지 않을 권리’를 알리는 캠페인이 시행되는 가운데, 대한민국 여성을 대상으로 생리인식에 대한 현주소를 알아보기 위해 진행되었다. 조사에는 여성 1,600여명이 참여했다.

 

 


설문결과에 따르면 여성 95%가 생리는 나에게 ‘중요하다’고 답했으며, 그 이유로는 ‘나의 건강을 확인할 수 있기 때문(42%)’, ‘생리에 따라 생활 패턴이 달라지기 때문(36%)’순으로 나타나 생리가 건강에 대한 지표로 인식되는 비율이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그러나 응답자 중 82%가 생리 중에는 ‘내가 하고 싶은 일을 마음껏 할 수 없다’고 답해 생리가 나에게 중요하지만 실제 생리로 인해 받는 제약이 매우 큰 것으로 나타났다.


또한, ‘생리’에 대한 사회적 인식개선이 필요한 부분을 묻는 질문에는 ‘생리를 부끄럽게 생각하거나 터부시하는 인식이(35.4%) 가장 많았고, ‘생리를 하는 여성에 대한 공감대 부족’(32%), ‘생리를 출산으로만 연결 짓는 획일적인 인식(18%), ‘생리 자체에 대해 여성 스스로 갖는 부정적 인식(13%) 순이었다.

 

 


유한킴벌리 담당자는 “월경의 날 취지와 같이, 사회적으로 보다 자연스럽게 생리를 언급하고, 여성들이 자신의 생리위생관리를 통해 건강한 생활을 할 수 있도록 노력해가고자 한다.”며 “최근 생리혈을 빨간색으로 표현해 광고를 런칭한 것도 이와 같은 취지에서 시작됐다.”고 설명했다.


한편, 유한킴벌리는 월경의 날을 맞아 각 브랜드에서 소비자 참여 이벤트를 진행한다. 화이트, 좋은느낌, 라네이처는 월경의 날을 응원하는 댓글 이벤트를 통해 해당 브랜드 제품은 물론, 푸짐한 경품을 제공할 예정이다. 이벤트는 오는 6월 2일까지 진행되며, 각 브랜드의 인스타그램 채널에서 참여가 가능하다.


[‘월경의 날’ (Menstrual Hygiene Day)의 배경] (출처 : wikidipia.org)


월경의 날로 지정된 5월 28일은 평균 월경기간인 5일과 평균 주기인 28일을 상징적으로 의미한 날이다. 2012년에 공중 보건에 관련된 몇몇 중요한 그룹이 월경위생관리(Menstrual Hygiene Management)에 대한 침묵을 깨고 풀뿌리 주최자, 사회 사업가 및 유엔기구를 포함하여 전 세계적으로 관심을 돌리기 시작했다. 이는 월경을 언급하는 것을 금기시하거나 꺼려하는 풍토로 인해서 여성과 소녀들의 건강, 교육, 존엄성 및 인권에 직접적인 영향을 미치는 신체에 대한 중요한 정보에 대한 접근을 제한하는 역효과가 있다는 인식에서 출발했다. 특히 개발도상국에서는 정보와 교육 부재로 부적절한 월경위생관리로 인해 건강을 해치거나, 월경 시 등교 거부 등 교육권에도 영향을 미치는 등 청소년들이 직면한 문제와 직접적인 관련이 있다.


유한킴벌리는 월경의 날의 취지와 같이 사회적으로 보다 자연스럽게 생리를 언급하고, 여성들이 자신의 생리위생관리를 통해 건강한 생활을 할 수 있도록 월경정보 블로그 ‘우리는 생리하는 중입니다’를 운영하고 있으며, 초등학생을 대상으로 48년째 초경 교육을 실시해오고 있다. 최근에는 ‘화이트’ 광고캠페인에 생리혈을 기존에 표현하던 파란용액이 아닌 실제 생리혈과 같은 ‘붉은색’으로 활용하며 주목 받기도 했다.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