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한킴벌리

주메뉴

본문 영역

뉴스룸

유한킴벌리 ‘힘내라 딸들아’ 생리대 기부 캠페인, 30만의 소비자가 공감했다

2021-03-24

유한킴벌리 ‘힘내라 딸들아’ 생리대 기부 캠페인, 30만의 소비자가 공감했다

 

- ‘좋은느낌 기부 라이브’에 15만명 참여, 10만 패드 기부와 함께 매출도 250% 신장*

*전월 동브랜드 라이브커머스 대비

 

가치소비를 지향하는 트렌드가 사회 전반으로 확대되면서 소외계층을 위한 공익 캠페인에도 소비자들의 적극적인 참여가 이어지고 있다. 이러한 경향은 유한킴벌리의 ‘힘내라 딸들아’ 생리대 기부 캠페인에서도 두드러지게 확인되고 있어 관심을 모으고 있다.

 

유한킴벌리는 사회, 경제적으로 소외된 여성 및 청소녀들의 여성인권 보호를 위해 여성용품 브랜드 좋은느낌과 함께 2016년부터 매년 생리대 100만 패드(누적 617만 패드)를 기부해 오고 있는데, 라이브 커머스에까지 기부 동참이 이어지면서 달라진 소비 트렌드를 실감하고 있는 것

 

 

유한킴벌리는 최근 좋은느낌 생리대의 라이브 커머스를 기부와 연계해 진행했다. 당시, 10만뷰 달성 시 10만 패드 기부를 약속했는데, 실제 참여자는 기대를 크게 웃돈 15만명 이상의 참여로 이어졌다. 한달 전 같은 브랜드의 라이브 커머스와 비교해서 매출도 약 250%나 신장됐다. 네이비 해피빈을 통해 진행한 힘내라 딸들아 캠페인 금년 첫 기부 모금활동에도 약 17만명의 소비자가 공감을 표명했고, 그 중 1,098명의 소비자는 직접 기부에 동참하기도 했다. 올해 들어서만 모두 30만명이 넘는 소비자가 기부 캠페인에 공감을 표한 셈이다.

 

6년째 해당 캠페인을 진행하고 있는 유한킴벌리 CSR 담당자는 최근 소비자 참여가 확대된데 대해 “캠페인을 거듭하면서 진정성 있는 프로그램으로 신뢰를 쌓은 부분도 있고, 특히, 최근 코로나19를 겪으면서 소외계층 등 사회적 약자에 대한 관심이 커진 부분도 함께 영향을 준 것으로 보인다.”며, “기부활동에 공감해 주시는 소비자분들께 감사드리며, 5월 28일 월경의 날을 맞이해 진행할 2차 캠페인에도 지속적인 관심과 응원을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한편, ‘좋은느낌’, ‘화이트’, ‘라네이처’ 등 여성용품 선도 브랜드로 잘 알려진 유한킴벌리는 생리대 기부와 별개로 생리대 교체에 어려움을 겪는 이들을 돕기 위한 ‘좋은느낌 처음생리팬티’를 개발하여 발달장애 여성들에게 제공해 오고 있다. 초경을 시작한 비장애아동들도 함께 쓸 수 있는 유니버셜 디자인 제품으로, 발달장애여성 생리대 교체 교육용 제품으로 전세계에 특허도 출원 중이다.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