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한킴벌리

주메뉴

본문 영역

뉴스룸

유한킴벌리, 안티폴루션 화장품 ‘레드 투 래드(RED TO RAD)’ 런칭

2020-04-20

유한킴벌리, 안티폴루션 화장품 ‘레드 투 래드(RED TO RAD)’ 런칭

 

- 미세먼지로부터 피부를 보호하는 안티폴루션 기능

- 유아.아동용(그린핑거) 성공 기반으로 성인용 기초화장품 시장에도 진출

 

생활혁신기업 유한킴벌리(대표이사 최규복)가 유아아〮동용 스킨케어(그린핑거)에 이어 성인용 기초화장품 시장에도 본격 진출한다. 핵심 제품과 브랜드는 미세먼지 등 유해환경으로부터 피부를 보호해주는 안티폴루션 화장품, '레드 투 래드(RED TO RAD)'이다.

 

안티폴루션 화장품 ‘레드 투 래드’는 유한킴벌리가 유아아〮동용 스킨케어와 크리넥스 등을 통해 쌓은 피부 노하우 전문성을 기반으로 탄생했으며, 미세먼지 등 외부 자극으로 인한 피부 트러블 보호를 위한 안티에이징, 센서티브 제품에 관심이 많은 25-34 여성을 주타깃으로 한다.

 

 

유해환경으로 붉게 자극받은 피부(RED)에서 밝은 피부(RAD)로 전환시켜준다는 의미를 지니고 있는 레드 투 래드는 ‘스위치를 끄고 켜듯이 피부 걱정을 끄고 밝고 건강한 피부로 전환하는 데 도움을 주겠다는 바람’을 담고 있다. 전 제품에 미세먼지 관리에 최적화된 포뮬라와 원료가 배합된 유한킴벌리만의 독자적인 R.A.D Protection 기술 력이 적용되었으며, 피부 개선 효능으로 국내외 특허 받은 원료인 킹스허브 성분을 함유, 피부 장벽을 강화하는데 효과적이다. 킹스허브는 몽골 고산지대의 극한 환경에서 생존하는 전통 약용 식물로 피부장벽 강화와 진정 및 보습에 도움을 주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레드 투 래드는 전 제품 모두 미세먼지 모사체 테스트를 완료 했으며 클렌징에서부터 기능성 라인까지 다양한 제품으로 구성되어 있다. 특히, 시그니처 제품인 배리어 미스트는 미세먼지 모사체 테스트에서 미스트를 뿌린 부위가 그렇지 않은 부위에 비해 25% 이상 미세먼지 흡착이 감소하는 효과를 확인한 바 있다. 식약처에서 고시한 알러지 유발 성분 25종과 파라벤 성분을 첨가하지 않아 피부에 순하게 작용하며, 피부 자극과 화장품 안전기준 테스트 도 완료해 안심하고 사용할 수 있다.

 

유한킴벌리 레드 투 래드 브랜드 매니저는 "점점 심각해지는 미세먼지와 유해한 외부 자극 등으로부터 민감한 피부를 효과적으로 케어하고자 노력했다"며, “유한킴벌리가 창립 50주년이 된 2020년에 런칭한 특별한 브랜드인 만큼, 소비자들의 특별한 사랑을 받는 안티폴루션 화장품 브랜드가 되도록 계속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레드 투 래드 제품은 현재 롭스 온라인몰에서 구매 가능하며 추후 소비자들이 보다 쉽게 제품을 테스트해보고 구매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유통망을 확대해갈 계획이다.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