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한킴벌리

주메뉴

본문 영역

yk onair sns 검색

용산 가족공원, 가족과 함께 산책과 나들이를 즐기기에 좋아요.

2021-06-09

 

용산 가족공원, 가족과 함께 산책과 나들이를 즐기기에 좋아요.

 

 

여름의 기운이 느껴지는 6월.

따가운 햇살을 가려줄 푸르른 나무가 가득한

근처 공원에 들러보는 건 어떨까요?

서울 용산구에는 보기만 해도 시원한 분수,

맘껏 뛰어놀 수 있는 넓은 잔디밭,

그늘을 만들어주는 큰 나무들로 조성된 공원이 있는데요.

바로, 골프장에서 공원으로 탈바꿈한

용산가족공원을 소개해드리겠습니다.

함께 떠나볼까요?

 

 

 

▲ 푸릇한 나무들을 만날 수 있는 용산가족공원 

 

 

 

 

 

 

국립중앙박물관 옆에 위치한 용산 가족공원은

문화생활과 힐링을 동시에 즐기기에 알맞은 공간입니다.

대중교통을 이용해 이 공원으로 온다면,

이촌역 2번 출구로 나와 약 10분간 도보를 이용해 걸어가야 합니다.

만약 자동차를 타고 온다면 공원 앞 주차장을 이용하면 되는데,

장소가 협소한 편이기도 하니 환경을 위해

대중교통을 이용해서 공원에 들려주세요!

 

 

 

 

 

 

 

 

 

 

6·25 때UN군 및 주한미군사령부가 설치되었던 공간을

1992년 서울시에서 인수하여 공원으로 조성하여

탄생한 곳이 용산가족공원이라고 합니다.

해당 부지 중 골프장이 들어 서있던 곳에

언덕, 잔디광장, 연못은 그대로 둔 채

개방감이 드는 공원이 조성이 되어

서울 시민들이 더욱 자주 찾는 공간이기도 하죠.

 

 

 

 

 

 

 

 

공원에는 계단이 없이 평탄한 흙길로 된 산책로가 조성되어 있어

유아차를 끌고 아이와 함께 나들이 온 분들도

편하게 공원에서 휴식을 즐길 수 있습니다.

또한 느티나무, 구상나무 등 크고 작은 나무들이 갖춰져 있어

나무를 보면서 천천히 걷다 보면 힐링의 시간을 보낼 수 있죠.

나무가 만들어주는 시원한 그늘은 덤이랍니다.

 

 

 

 

 

 

 

또한 이전에는 골프장 부지였던 공간인 만큼

드넓은 잔디밭을 공원 곳곳에서 볼 수 있었는데요.

아이들 여럿이 뛰어놀기 좋은 공원으로,

실제로도 근처 어린이집에서 소풍을 온

어린 친구들을 많이 만날 수 있었습니다.

평평한 잔디 위에 돗자리를 깔고

가벼운 피크닉을 즐기기에도 더할 나위 없고요!

 

 

 

용산 가족공원 한쪽에는 텃밭이 조성되어 있습니다.

이 공간은 텃밭을 가꾸고 싶은 서울시민이라면

매년 초 선발 과정을 거쳐 이용할 수 있는데요.

도심 속, 그것도 공원 안에서 작물을 가꿀 수 있는 공간이라

더욱 특별하게 느껴졌습니다.

 

 

 

 

 

 

 

또한 공원 안에서는 기와로 손을 형상화한 조형물,

작은 벤치와 대비되는 거대한 벤치 조형물 등

용산 가족공원을 대표하는 다양한 미술작품들을

곳곳에서 만날 수 있는데요. 작

품들을 보다 보면 자연 미술관에 온듯한

기분을 느낄 수 있답니다.

 

 

 

 

볼거리가 다양해 많은 이들이 찾는 용산 가족공원.

국립중앙박물관에서 문화생활을 즐기고 난 후에

공원도 함께 들려 휴식의 시간을 가져보는 건 어떨까요?

 

🌏유한킴벌리는 건강한 숲과 사람의 공존을 위해

숲과 친해질 수 있는 공간인 ‘우리동네숲세권’을 소개해 오고 있습니다.

 

목록